본문

2015 WWDC 애플 차세대 iOS9 업데이트 어떤 모습?

2015 WWDC 애플 차세대 iOS9 업데이트 어떤 모습?






2015년 6월 8일 오전 10시 (한국 시간 6월 9일 오전 2시)에 개최되는 ‘WWDC2015’에서 애플은 매년 WWDC 키노트를 통해 차세대 iOS 베타 버전을 개발자들에게 먼저 선보여왔었습니다. 사용자에게 차세대 아이폰과 아이패드 소프트웨어 등 소개를 하는 자리로 이용하는 것 뿐만 아니라 개발자들에게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준비할 충분할 시간을 주기 위해서죠. 6월에 선보인 iOS의 정식 버전은 사실 매년 9월 출시돼 왔었습니다. 


올해는 새 버전인 iOS9이 소개될 차례인데요. 애플의 전문 매체 9to5Mac 인용하면, iOS9은 기존 iOS8과 비교 부분을 전해볼 수 있었는데요. 내용을 보자면 디자인과 성능에서 대대적인 변화는 없을 것이란 전망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의 ios8 버전에서 몇 가지 소프트웨어 버그를 수정하고 안정성과 성능을 높이는데 더욱 주안점을 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예전부터 시리의 역할을 많이 상승될 것이란 기대를 하곤 했었죠. 많은 기능 중 하나가 개인 비서 기능의 진화입니다. 애플은 음성 인식 기능인 시리 검색 기능인 스포트라이트와 달력, 패스북, 지도 등 여러 애플리케이션의 정보를 통합해 사용자가 필요한 정보를 먼저 제공하는 프로액티브 기능을 iOS9과 함께 선보일 전망입니다. 


최근 구글의 발표한 개인 비서 기능인 구글 나우 맞서는 기능의 내용이죠. 또한 지도 서비스 업데이트하여 버스, 기차, 지하철 등 대중교통 정보를 추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스마트 홈 플랫폼 홈 킷과 연동되는 단말기가 시판에 들어간 만큼 iOS9에는 이를 제어할 수 있는 홈 애플리케이션도 추가될 것으로 입니다.


이밖에 아이패드 화면에서 동시에 두 가지 앱으로 작업이 가능한 화면 분할 모드가 추가되고 아이폰4S나 아이패드 미니 1세대처럼 현재 단종 된 구형 기기에서도 구동이 원활히 이뤄지도록 최적화된 기능 만을 제공하는 기능도 소개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죠. 



 12인치 아이패드 프로는? 

낮은 가능성을 보이지만 지난해부터 루머가 계속된 대화면 아이패드 프로가 모습을 보여줄지도 관심사네요. 저 역시 관련 포스팅 했던 것이 기억이 있습니다. 애플이 대화면 아이패드 프로를 대만과 합작으로 개발 중이라는 소식은 이미 오래 전부터 나왔지만 아직까지 제품이 공개되지는 않았습니다. 


주목할 내용으로 애플이 iOS에 모바일 기기 화면에서 2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띄워 사용할 수 있는 화면 분할 기능을 개발 중이라는 소식이 등장하면서 12인치 크기의 아이패드 출시 설은 또 다시 힘을 얻고 있습니다. 


아이폰과 연동이 필요 없기 때문에 무엇보다 구동 속도가 개선되고 좀 더 애플워치에 최적화된 기능을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나머지 많은 내용을 해외 언론을 통해서 나와 있지만 국내와 매칭되는 내용이 아닌 관계로 줄이면서 IOS9 관련된 이야기로 준비해 보았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