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데미무어 자택 수영장 20대 남성 변사체

해외뉴스를 검색 중 이슈 부분이 있어 바로 내용 전달합니다.

해외 뉴스 내용을 본다면 20대 남성이 데미무어 자택 야외 수영장에서 변사체로 발견되었다고 하는데요.



내용을 확인해 보니 브루스 윌리스 전 남편의 자녀인 둘째 셋째 딸들이 집에 머물렀고 매일 같이 파티를 했었다고 합니다.

데미무어 집 뒤편 수영장에서 19일 일어난 사건으로 파티에서 과음으로 인한 사고사로 추정하고 있는데요. 





주민들의 이야기는 매일같이 파티를 여는 바람에 시끄러웠다고 합니다.

근데 이런 사건이 일어날 수 있었던 것은 보호자인 데미무어는 집에 있지 않았다고 하는군요.



이번 파티 사고는 술에 취한 20대 남성이 수영장에 빠져 익사한 것으로 뉴욕 경찰은 추정하고 있지만 자세한 내용은 부검을 통해서 밝혀질 것으로 알려져 있네요.

애쉬튼커처는 비밀 결혼을 했는데, 데미무어는 현재 이런 상황에서 무엇을 하는지 의심스럽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공유

댓글 0